장학금 개인 최다 기탁...경영방식도 독특 - 영천시민신문 시민기자 기획취재 2016.03.15


영천시민신문 기획기사로 영천 지역의 사회 각 분야에서 선구자적인 활동으로 독보적인 성과를 이룬 시민을 소개하고 있는데, 여기에 (주)금창 송재열 대표님을 소개하고 있습니다.

(기사 원문을 스크랩하여 첨부합니다.)

지역사회를 밝게 만드는 사람을 찾는다면 그 첫 번째 주인공은 영천에서 장학금을 가장 많이 기탁한 인물일 것이다. 송재열(65) 영천상공회의소 제8대 회장은 재단법인 영천시장학회 개인최다(1억7500만원) 기부자이다. 그는 지역경제를 책임지며 안정적인 성장세를 나타내는 지역 강소기업 (주)금창의 대표로 매우 독특한 기업경영방식으로 정평이 나있기도 하지만 개인적으로 드러내는 것을 꺼려해 베일에 싸여 있기도 한 거물급 인사다. 현재 300명이 넘는 사원을 둔 회사이지만 설립할 당시부터 전 직원 금연을 원칙으로 삼은 사실은 그의 독특한 경영철학을 읽을 수 있다. 송 회장은 “담배 피는 거 좋아합니까.” 라고 질문했고 아니라는 대답과 동시에 “건강도 해치고 누구라도 싫어하는 담배를 못 피우게 하는 것이 많은 사람들의 능률과 편의를 위해 당연하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회사 입사원칙에 금연 항목을 넣었다”고 시원하게 말했다. 또 장학금을 많이 기탁하게 된 사연에 대해 풀어놓았다. “8년 전쯤 인재양성을 돕기 위해 지역 고교에 독서장학금을 매달 100만원씩 내놓았는데 수혜학생의 조건은 독서 감상문이나 최다독서자 등 독서와 관련해서 장학생을 선발하는 것이었다.”고 했다. 8년 동안 독서장학금이 지급되었고 그 외에도 생활극빈자나 기초생활조차도 힘든 사람들을 찾아보고 도와주고자 애쓰고 있다. 겉으로 보기에 가난해 보이더라도 조사해보면 꼭 그렇지만은 않아 진짜 도움이 필요한 이들에게 도움의 손길을 주는 인정을 베푸는 성격에서 그의 철두철미함과 깐깐함을 알게 하는 대목이었다. 금창의 직원들은 매달 독서감상문을 제출하면 소정의 상금을 받는다. 바로 문화에 대한 송 회장의 생각이다. “꼭 돈이 있어야 문화생활을 누릴 수 있는 것은 아니라고 본다. 우리 직원들은 지역 어느 회사 사원들보다 훌륭한 마인드를 가지고 있다고 자부하는데 그것이 사장으로서의 내 역할이고 긍지다. 사장 구두에 물새는 것보다 직원들 월급 적게 주는 것이 더 수치스럽다.”며 “직원의 월급을 많이 주는 것이 사장의 능력 아니겠는가.” 하고 말했다. 상공회의소 회장직을 맡게 된 것에 대해서는 “솔직히 하고 싶어서 하는 직책은 아니고 상공회의소의 책임자 자리는 기업인 가운데 누군가는 맡아야 할 자리라고 생각했고, 내가 지역에서 혜택 받고 있는 만큼 기여하고 그에 걸맞는 어떤 역할을 해야 한다는 책무 때문에 봉사 차원 혹은 사회기여 차원에서 맡게 되었다.”면서 “모든 기업인들의 소중한 회비를 한푼 두푼 허투루 여기지 않고 알뜰히 관리해야 하는 책임감을 느낀다.”고 답했다. 당부의 말을 부탁했더니 “기업인은 기업인대로, 공무원은 공무원대로 나가야 할 방향이 있다. 개개인들의 마음가짐이나 행동이 살아가는 데 가장 기본 되는 것이라 자신의 직책에 맞고 모범되게 살아가는 역할을 잘해야 한다.”고 소신을 밝혔다. 마지막으로 “회사는 영원한 교육장이다. 직장이 일하고 돈만 버는 곳이 아니라는 인식을 시키기 위해 직원들에게 댄스, 줄넘기, 소방교육, 생활안전교육, 사물놀이 등 문화를 즐기게 만들고자 노력했다.”며 “나는 우리 직원들과 운동하고 춤추고 금연하며 건강하고 즐겁게 잘 살아가는 것이 낙이고 목표다.”라며 웃음을 보여주었다. 취재를 마치고 나오면서 회사 본관에 들어설 때는 보지 못했던 글귀가 눈에 들어왔다. ‘회사의 이익을, 사원의 만족을, 사회에 봉사를’이란 문구다. 어느 회사에서든 볼 수 있는 사훈이지만 송 회장의 경영방식과 직원에 대한 애정, 지역사회 기여와 일치하는 내용이라 절로 고개가 끄덕여졌다. - 박순하 시민기자-

Featured Posts
Recent Posts
Archive
Search By Tags
No tags yet.
Follow Us
  • Facebook Basic Square
  • Twitter Basic Square
  • Google+ Social Icon

경상북도 영천시 본촌공단 1길 9

TEL: 054-338-5000   FAX: 054-338-5020

Our Family

Copyright © 2016 by GUMCHANG.co.,ltd. All right reserved.